테크닉스, 경기도 안성으로 공장 이전

스팡클 등 의류 악세서리 자동부착기 전문업체인 테크닉스이엔지(대표: 류영철)가 공장 및 사무실을 기존 평택에서 경기도 안성으로 이전을 단행했다.

최근 동사는 자회사인 블링글팩토리를 설립하고 본격적인 자사 기기로 제작된 악세서리 소품 판매를 본격화한 바 있다. 이에 기존 공장이 협소하고 새로운 생산 설비의 확충이 필요해 안성 공장으로 이전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앞으로 안성공장은 현재 동사가 생산하고 있는 장비의 제조는 물론이고 디자인된 스팡클 필름을 직접 제조해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의류업체에서 스팡클 관련 디자인을 마련하여 동사에 주문을 넣으면 테크닉스는 자체 설비를 바탕으로 직접 스팡클을 자동 부착기로 찍어 필름 형태로 공급하게될 것이라고 밝혔다.

스팡클 디자인이 완성된 필름 형태의 공급으로 의류 등 봉제품 생산업체들은 기계 구매의 부담을 줄이고 악세서리 부자재 공급을 원활히 받을 수 있어 일거양득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동사 관계자는 밝혔다. 한편 동사는 현재 이전한 공장 인근에 부지를 매입했으며 빠른 시일내 자체 건물을 건립 후 입주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