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발 멀티샵 구루핏, ‘조선신발장려운동’ 캠페인 진행

신발 쇼핑몰 ‘구루핏'(대표: 김태근)은 “우리가 만든 신발 우리가 팔자”란 슬로건으로 ‘조선신발 장려운동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구루핏은 온라인 전용 신발 멀티샵으로 대형 유통업체가 독과점하고 있는 시장 속에서도 1년 반 만에 누적 고객 5만명을 돌파했다. 특히 한번 구매를 경험한 고객들의 높은 만족도는 재구매율이 35%라는 놀라운 수치가 대변해 주고 있다. 신발 리뷰 등 구루핏만의 차별화된 콘텐츠와 횟수 제한 없는 무료 교환/반품 정책이 도움이 된 것으로 보여진다.

이번 ‘조선신발장려운동’은 수천 족의 신발을 직접 신어본 구루핏 MD의 ‘신발은 좋은데 너무 안 팔린다’는 의견에서 시작됐다. 디자인과 품질, 합리적인 가격인데도 판매가 적은 신발들이 많고, 이는 대부분 인지도가 낮은 국내 브랜드 신발이라는 점에 주목했다. 이러한 브랜드를 묶어서 홍보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한 결과, 1920년대 물산장려운동에서 영감을 받아 한국 신발 판매를 촉진하는 ‘조선신발장려운동’이 탄생하게 된 것.

8월 31일까지 진행되는 조선신발장려운동은 스프리스, 로버스 등 국내 신발 브랜드 7종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소개하며 해당 브랜드 제품을 대상으로 최대 76%까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구루핏은 마진을 최소화했다.

구루핏 김태근 대표는 “구루핏의 조선신발장려운동 캠페인은 훌륭한 국내 신발이 재평가 받을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구루핏은 2018년 1월에 설립된 이커머스 스타트업으로서 주요 신발 브랜드와의 공식 파트너십을 통해 운동화, 스니커즈, 런닝화, 캐주얼화 등을 판매한다. 고객 모두가 사이즈와 스타일이 딱 맞는 상품을 찾을 수 있도록 선택을 도와주는 서비스를 만드는 것이 사명이다. 회사명 구루핏은 ‘전문가’라는 뜻을 가진 구루(guru)와 ‘맞다, 적합하다’는 뜻을 가진 핏(fit)의 합성어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