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월드 도쿄, 3월 27일부터 도쿄 빅사이트에서 개최

Reed Exhibitions Japan Ltd.는 일본 최대 패션 종합 전시회인 패션 월드 도쿄를 3월 27일부터 사흘 간 도쿄 빅사이트에서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패션 월드 도쿄-팩토리-전시회도 함께 개최한다.

패션 브랜드와 소싱이 동시에 전시되는 ‘패션 월드 도쿄’와 ‘패션 월드 도쿄-팩토리-’는 같은 장소에서 원하는 패션 제품의 구매를 충족시켜주는 유일한 전시회이다.

이 전시회는 패션 아이템을 테마별로 구분한 4개의 전문 페어(패션웨어 엑스포, 백 엑스포, 패션 쥬얼리 엑스포, 슈즈 엑스포)로 구성된 ‘패션 월드 도쿄’와 유행하고 있는 패션 의류/텍스타일, 패션 소싱 제조업체(TEXTILE TOKYO와 패션소싱 도쿄)를 한 자리에 모은 ‘패션 월드 도쿄-팩토리-’로 나누어 전시된다. 출품사와 참관자 쌍방이 효율적인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받을 수 있는 절호의 장이다.

‘패션 월드 도쿄’의 특징 중의 하나는 ‘베스트 비즈니스 플랫폼’에 초점을 두고 있다는 점이다. 사무국에서는 참가/참관하기 쉽고 성과 있는 전시회를 만들기 위해 ‘비즈니스 매칭 서비스’와 ‘온라인 상담 플랫폼’과 같은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하고 있다.

패션 월드 도쿄는 일본 시장 진입의 첫 관문인 동시에 패션 산업의 새로운 아시아 허브로서 성장하고 있다. 2018년 10월 전시회는 아시아를 중심으로 40개국 1787명의 해외 바이어가 참관하는 기록을 세웠으며 2019년 3월 전시회는 2500명의 해외 바이어가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